• 최종편집 2021-05-13(목)
 

경상북도는 28일 경주 엑스포 대공원에서 ‘경상북도 문화·예술·관광 활성화’를 위한 경상북도-경주시-CJ그룹-대구대학교 간 상호협력에 관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문화예술관광활성화 MOU체결(0428).jpg

                                  경상북도-경주시-CJ그룹-대구대학교 문화·예술·관광 분야 활성화를 위한 상생협력 MOU 체결<사진 경북도 제공>

             

협약식에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주낙영 경주시장, 손경식 CJ그룹 대표이사, 서철현 대구대학교 관광축제연구소 소장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CJ, 대구대학교, 경주시 그리고 경상북도 간의 협업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상북도의 문화예술과 관광산업의 활로를 찾아가기 위해 추진됐다.

 

특히, CJ그룹은 경주 엑스포 대공원 민간콘텐츠운영 사업에 CJ그룹의 자회사인 CJENM이 최종 낙찰돼 경상북도 문화관광산업에 관심을 두게 된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경주 엑스포 대공원 콘텐츠뿐 아니라 경북 문화·관광·예술산업 전반에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지역 관광콘텐츠 공동개발 및 마케팅 상호협력, 지역 문화·예술·관광 분야 인력양성 지원, 각 기관의 경험과 노하우 공유 등으로 향후 기관 간 협업을 통해 경상북도의 관련 분야 콘텐츠발굴, 공동 마케팅 및 인재양성 등을 추진해 나간다.

 

이를 위해 경북도·경주시 공무원 및 각 기관 관계자로 구성된 실무협의회를 구성해 구체적인 협력 사항을 논의할 예정이며 필요한 경우 사안별 별도의 협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경북의 문화관광상품의 경쟁력을 높이면서 문화관광콘텐츠 우수인력을 양성할 기회이다”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다양한 기관과 협업해 경북의 우수한 문화·예술·관광 자원의 경쟁력을 확보하고 문화관광을 통한 상생 협력 플랫폼을 구축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전체댓글 0

  • 2395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북도, CJ그룹과 문화·예술·관광 활성화 MOU 체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